Wedding Cloud
#맞춤정장

맞춤정장 브랜드 알라모다, 프리미엄 라인 블루라벨 런칭
- 미래 한국 신문

맞춤정장과 맞춤 결혼예복 브랜드로 알려진 알라모다(대표 박상찬)가 프리미엄 라인 '블루라벨' 런칭 소식을 알렸다. 블루라벨 라인은 비접착 방식의 수제 ...
http://www.futurekorea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8015
Wedding Cloud
#스몰웨딩

결혼 비용 부담 줄인 합리적 스몰웨딩, 율리아나웨딩 '135 스드메 패키지'
- CCTV NEWS

최근 어려운 경기 때문에 결혼비용에 부담을 느끼는 신혼부부들이 스몰웨딩을 선호하기 시작한 가운데, 율리아나웨딩이 합리적 비용의 스몰웨딩 '135 스드 ...

http://www.cctvnew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67003
Wedding Cloud
#결혼준비

“결혼식 망쳤어요”…수상한 웨딩 컨설팅 업체들
- KBS뉴스
요즘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은 바쁜 직장 생활 때문에 결혼 준비를 웨딩 컨설팅 업체에 많이 의뢰한다. 90년대 후반 국내에 도입된 웨딩 컨설팅 서비스는 ...

http://news.kbs.co.kr/news/view.do?ncd=3434853
Wedding Cloud
#결혼

결혼정보회사 듀오, 2017년 새 광고모델 공개
- 사건의내막

결혼정보회사 듀오가 배우 최웅과 서은수를 전속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. ... 결혼이 가진 가치에 대해서도 고민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”고 전했다.

http://www.sagunin.com/sub_read.html?uid=17940
Wedding Cloud
#결혼

결혼정보회사 가연 "화를 부르는 내 연인의 말은"
- 머니투데이

결혼정보회사 가연이 모바일 결혼정보 천만모여 회원 375명(남 193·여 182)를 대상으로 '다퉜을 때 화를 부르는 내 애인의 말'에 대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...

http://news.mt.co.kr/mtview.php?no=2017022414397475870
Wedding Cloud
#결혼통계

혼인건수 감소, 작년 결혼 28만건·출생아 수 40만명…`역대 최저`
- 매일경제

작년 결혼 30만건 미만 추락…"결혼 안 하고 인구도 감소" 23일 통계청의 '2016년 12월 인구동향'을 보면 작년 12월 혼인 건수는 2만8천400건으로 1년 ...
http://news.mk.co.kr/newsRead.php?year=2017&no=130654
Wedding Cloud
#결혼준비

'톱모델' 양윤영, 3월 5일 결혼 앞두고 '로맨틱 웨딩화보' 공개
- 데일리포스트

28일 오전, 양윤영 커플의 결혼준비를 담당하고 있는 아이웨딩 측은 두 사람의 웨딩화보를 공개했다. 화보 속 양윤영은 큰 키와 날씬한 몸매로 아름다운 ...

http://www.thedailypost.kr/news/51040
Wedding Cloud
#웨딩박람회

안산웨딩박람회 3월19일 안산로열헤리티지호텔서 개최
- 경기신문

안산웨딩박람회가 오는 3월 19일 안산 중앙역에 위치한 안산로열헤리티지 ... 또 2017년 트렌드에 맞는 웨딩스타일링은 물론 명품 드레스 라인을 알뜰한 ...

http://www.kgnew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475024
Wedding Cloud
#웨딩드레스

“예쁜 웨딩드레스 입게 해주셔서 감사해요”
- 전남저널

어려운 형편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나주지역 다문화가정 3쌍을 선정해 나주해피니스컨트리클럽이 지난해 이어 올해도 '사랑의 합동결혼식'을 지원해 ...
http://www.jnjn.co.kr/news/article.html?no=28756
Wedding Cloud
#결혼

[취재파일] "휴학 막아 혼인율 높이자"…황당한 저출산 대책
- SBS뉴스

보건복지 관련 정책을 연구하는 국책연구기관인 보건사회연구원이 지난주에 낸 보도자료의 일부분입니다.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려면 기혼 부부의 출산율을 높이는 것보다, 혼인율을 높이는 정책으로의 전환이 필요하다는 내용과 함께 그 대책 세 가지를 거론 ...

http://news.sbs.co.kr/news/endPage.do?news_id=N1004064419